로고
편집 2018.06.25 [10:05]
광고
정치/경제  사회/체육  칼럼/독자투고  문화/관광  교육/지방자치  보건/복지  농수축환경  향우/인물  동영상/포토  기자수첩  사건/사고  카메라고발
전체기사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독자토론방
해남장터
애경사알림마당
회사소개
광고 문의/제휴 안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배너
배너













정치/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명현관 해남군수 후보, "해남, 왜 이대로 안 되는가?"
"해남군과 군민의 명예와 자존심 세우는 것을 으뜸으로 여기는 군정 펼칠 것"
 
윤재철기자 기사입력  2018/05/18 [13:59]
 


▲   명현관 해남군수 후보  ©해남뉴스

명현관 해남군수 후보는 ‘해남, 왜 이대로 안 되는가?’에 대한 질문에 “일방적인 민주당공천 군수에게 투표할 수밖에 없었다”며 “선출직 군수들은 군민들을 위한 군정을 펼치지 못하고 다음 공천을 위해 지역 국회의원의 눈치만 보는 군정을 펼쳐왔다”고 밝혔다.


지난 16일 해남의 한 지역 신문과의 서면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힌 명 후보는 덧붙여 “그 결과, 민주당 공천 군수들의 각종 비위사건으로 군정이 장기간 표류되어 군의 경쟁력은 바닥을 치고 있으며, 해남군민은 물론, 경향 각지의 향우들은 자존심에 큰 상처를 입었다”고 덧붙였다.


명 후보는 또한, “군정을 견제하고 감시해야 할 군의원들 역시 군의원의 본분을 망각하고 막대한 군비를 들여 간 해외연수 중 발생한 불미스런 사건으로 연일 인터넷을 도배하고 있으며 군민들의 가슴에 또 한 번 큰 상처를 남겼다”고 비판했다.


이어 명 후보는 깨끗한 군정을 펼쳐야 한다며 “군수 본인부터 청렴하고 도덕적이어야 하며, 개인의 명예보다는 해남군과 군민의 명예와 자존심을 세우는 것을 으뜸으로 여기며 군정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또, “해남군, 공정한 사회로 변해야 한다”며 특히, 공무원의 인사원칙이 바로 서야한다면서 “승진을 위해 군수에게 줄서거나 눈치 보지 않고 열심히 일하는 공무원이 승진하는 공직풍토를 만들어야 하며 저는 공정하고, 공평하며, 공개하는 인사 3원칙을 반드시 지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명 후보는 ‘소통하는 군정’에 대해서는 “62년 만에 해남출신 도의원 최초 도의장 역임을 경험으로 군민 간 갈등이 야기될 소지가 있는 문제에 대해서는 100인 배심원제 활용 및 군수가 직접 나서서 적극적으로 군민과 폭넓은 소통을 통해 갈등을 해소할 것”이라고 답했다.


지역의 경제 현실에 대한 진단에서는 “지역경제는 침체되어 자영업자, 영세 상인들은 임대료도 내지 못할 지경으로 매일 매일 한숨만 내쉬고 있다”며 “이는 쓰지도 못한 예산, 경영 노하우 없이 운영만 하는 군정이 빚어낸 결과”라고 주장하고 “경영 마인드가 살아있는 후보를 뽑아야 침체된 해남경제를 되살릴 수 있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군민 여러분께 드리는 호소 부분에서 명 후보는 “후보자 본인의 능력은 무시한 채 민주당 후보들은 지지율 높은 대통령에 기대어 표를 달라 호소하고 있다”고 비판하면서 “이러한 현실은 대통령의 국정운영에도 도움이 되지 않고, 대통령을 뽑는 선거가 아닌 해남군을 끌고 갈 군수를 뽑는 선거 인 만큼, 누가 해남군을 바로 세울 수 있는 후보인지 판단하여 정당이 아닌 인물을 보고 선택해 줄 것”을 호소했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5/18 [13:59]  최종편집: ⓒ 해남뉴스
 
보통사람 18/05/23 [09:48] 수정 삭제  
  그렇다공무원은 해남군민을위해일을해야한다군수에게인사청탁은하지말아야한다 그리고역대군수들면면을보자전잘한군수도있지만 모두다중간에군수직을 그만두는건이피해는군민들이 피해을보고있다이제군수후보도재산도이좀있고해야유혹에손길에서벗어날수있고군정을 잘끌어갈수있을것으로생각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당선인, 현안사업 현장 점검 윤재철기자 2018/06/22/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당선인 “새로운 해남의 모습 보여줄 것” 윤재철기자 2018/06/19/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당선자, “열심히 하겠습니다” 당선 인사 윤재철기자 2018/06/17/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당선자, 선관위로부터 당선증 교부 윤재철기자 2018/06/15/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당선자, 해남 현충탑 참배 첫행보 윤재철기자 2018/06/14/
[명현관] 민주평화당 명현관 후보, 해남군수 ‘당선’ 윤재철기자 2018/06/13/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후보, “깨끗한 해남은 군민의 손에” 이재화기자 2018/06/09/
[명현관] 정동영, 명현관 해남군수 후보 유세 지원 나서 윤재철기자 2018/06/07/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후보, "제 자신 내려놓고 침체된 해남 살리는 데 열중할 것" 윤재철기자 2018/06/05/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후보, "공평, 공정 공개 3대원칙 깨끗한 해남군 만든다" 윤재철기자 2018/06/04/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후보, 출정식 갖고 본격 선거전 나서 윤재철기자 2018/06/01/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후보, “미래 해남 짊어 질 인재양성 교육공약” 윤재철기자 2018/05/30/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후보, “군수 급여로 장학재단 설립 할 터” 윤재철기자 2018/05/23/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후보, 화재 현장 방문 긴급구호 당부 윤재철기자 2018/05/19/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후보, "해남, 왜 이대로 안 되는가?" 윤재철기자 2018/05/18/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후보, “어머니 품처럼 따뜻한 복지 실현” 공약 윤재철기자 2018/05/16/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후보, 농림수산축산분야 10대 공약 밝혀 윤재철기자 2018/05/09/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후보, “어린이 날 축하 합니다” 윤재철기자 2018/05/06/
[명현관] 명현관 군수후보, “영농 어르신 안전문제 철저한 대책 세울 것” 윤재철기자 2018/05/04/
[명현관] 명현관 해남군수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 윤재철기자 2018/05/02/
뉴스
배너
광고
배너
배너
광고
광고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해남경찰, 살인미수사건 피의자 구속 / 김광배기자
해남읍 한 주택서 50대 여성 흉기에 수차례 찔려 사망..경찰 용의자 추적 중 / 해남뉴스
아~ 팔이 저려요! 팔저림 현상 원인은.. / 여수백병원
명현관 해남군수 당선인 “새로운 해남의 모습 보여줄 것” / 윤재철기자
해남경찰, 여성 살인 사건 범인 검거 / 해남뉴스
광주·전남 일간신문 발행부수 40%는 '무료' / 윤재철기자
해남군의원 당선자 / 윤재철기자
해남군, 민선7기 군정목표 및 방침 군민 의견수렴 / 윤재철기자
명현관 해남군수 당선자, “열심히 하겠습니다” 당선 인사 / 윤재철기자
영암 공무원 부부 살해범은 20대 아들 / 김일호기자
로고 전남 해남군 해남읍 법원길 29 ㅣ 대표/발행/편집인 : 윤재철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재철 ㅣ 대표전화 : 061-536-4320 l 팩스 : 061-536-4322 l 등록일자 (2010.11.29-전남, 아00135) (해남, 라00001) ㅣ 기사제보 : 4320abc@hanmail.net
Copyright ⓒ 2007 해남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