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2 (토)

  • 맑음속초5.1℃
  • 구름많음4.2℃
  • 맑음철원2.7℃
  • 맑음동두천3.0℃
  • 맑음파주2.9℃
  • 구름많음대관령-1.7℃
  • 구름조금백령도2.9℃
  • 구름조금북강릉5.1℃
  • 맑음강릉5.3℃
  • 구름많음동해6.3℃
  • 맑음서울4.3℃
  • 맑음인천3.8℃
  • 구름많음원주5.5℃
  • 구름많음울릉도5.9℃
  • 맑음수원3.7℃
  • 구름많음영월5.0℃
  • 구름조금충주4.5℃
  • 맑음서산4.0℃
  • 맑음울진7.5℃
  • 구름조금청주5.6℃
  • 맑음대전6.3℃
  • 구름조금추풍령5.4℃
  • 맑음안동6.5℃
  • 구름많음상주6.8℃
  • 맑음포항10.0℃
  • 구름조금군산5.9℃
  • 맑음대구8.9℃
  • 구름조금전주6.0℃
  • 맑음울산10.0℃
  • 맑음창원8.8℃
  • 맑음광주7.1℃
  • 맑음부산9.9℃
  • 맑음통영10.0℃
  • 맑음목포6.3℃
  • 맑음여수9.1℃
  • 맑음흑산도6.6℃
  • 맑음완도8.5℃
  • 맑음고창6.2℃
  • 구름조금순천6.7℃
  • 맑음홍성(예)4.5℃
  • 황사제주10.5℃
  • 구름조금고산9.5℃
  • 흐림성산9.8℃
  • 구름조금서귀포10.5℃
  • 맑음진주9.1℃
  • 맑음강화3.4℃
  • 구름많음양평5.2℃
  • 구름많음이천4.5℃
  • 구름많음인제3.3℃
  • 구름많음홍천3.6℃
  • 구름조금태백0.4℃
  • 흐림정선군4.3℃
  • 구름많음제천3.7℃
  • 구름많음보은5.7℃
  • 구름많음천안4.9℃
  • 맑음보령4.9℃
  • 맑음부여6.0℃
  • 구름조금금산5.5℃
  • 맑음부안6.3℃
  • 구름조금임실4.8℃
  • 맑음정읍6.0℃
  • 구름많음남원6.4℃
  • 구름조금장수3.7℃
  • 맑음고창군6.1℃
  • 맑음영광군6.1℃
  • 맑음김해시9.6℃
  • 맑음순창군6.5℃
  • 맑음북창원9.5℃
  • 맑음양산시10.2℃
  • 맑음보성군8.0℃
  • 맑음강진군7.9℃
  • 맑음장흥7.6℃
  • 맑음해남7.1℃
  • 맑음고흥7.5℃
  • 맑음의령군9.0℃
  • 구름많음함양군6.5℃
  • 맑음광양시8.2℃
  • 맑음진도군8.0℃
  • 흐림봉화5.4℃
  • 구름많음영주4.6℃
  • 구름조금문경5.6℃
  • 구름조금청송군6.7℃
  • 맑음영덕8.2℃
  • 맑음의성7.9℃
  • 맑음구미8.0℃
  • 맑음영천8.7℃
  • 맑음경주시9.4℃
  • 맑음거창5.7℃
  • 맑음합천8.6℃
  • 맑음밀양9.1℃
  • 맑음산청6.9℃
  • 맑음거제10.1℃
  • 맑음남해9.4℃
기상청 제공
“2020 해남으로 가자” 해남방문의 해, 시작부터 달아올랐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치/경제

“2020 해남으로 가자” 해남방문의 해, 시작부터 달아올랐다

설 연휴 기간 해남찾은 관광객 지난해보다 2배 증가

untitled.jpg

 

2020 해남방문의 해 관광객맞이가 분주한 가운데, 설 연휴기간 해남을 찾은 관광객이 2배 이상 늘면서 순조로운 출발을 보이고 있다.

 

지난 24~27일 설 연휴 기간동안 군 직영 관광지 6곳에 대한 방문현황을 집계한 결과 총 35,476명이 다녀간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해 16,913명보다 18,563명이 늘어난 결과로 두배 이상의 증가율을 보인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버스킹 공연과 거대 인형이 움직이는 빅맨쇼, 마술 변검술 특별공연이 펼쳐진 공룡박물관은 15,366명이 찾아 지난해 5,000명보다 3배가량 방문객이 늘었다.

땅끝전망대와 우수영에서도 전통놀이 무료체험을 운영하고 판소리와 남도민요 등 공연을 마련해 1261명과 5,370명이 찾았다. 지난해 5,555명과 2,246명보다 2배가 늘어난 수치이다.

 

이는 해남방문의 해를 기념해 명절 연휴 동안 군 직영 관광지를 무료 개방하고, 가족단위 관광객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운영한 것이 많은 호응을 이끌어 낸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

특히 지난해 설 당일에만 무료개방했던 관광지를 연휴내내 개방해 전국의 관광객들이 해남을 찾을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 해남방문의 해 선포와 동시에 전 행정력을 동원해 연계사업 발굴과 관광객 유입을 위한 홍보에 나선 점이 연초부터 해남으로 관광객을 끌어들인데 주효한 것으로 나타났다.

 

해남군은 해남방문의 해를 맞아 400만 관광객 시대를 열겠다는 목표아래 연간 축제와 행사 일정을 조기에 확정하고, 연계사업을 발굴해 관광객 맞이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2월 달마고도 걷기 축제를 시작으로 3월 땅끝매화축제 등 25개 축제 및 행사가 이어지는 가운데 5월 가족관광객을 타깃으로 공룡대축제가 새롭게 개최되며, 여름철 해남바다의 낭만을 선사할 송호해변축제도 첫 선을 보이게 된다. 이와함께 군은 방치쓰레기 일제 수거와 국도변 전구간 청소, 음식과 숙박업소에 대한 친절교육 등도 실시해 민관이 함께하는 해남방문의 해 붐 조성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명현관 군수는 “2020 해남방문의 해를 착실히 추진하기 위해 관광객 맞이에서부터 관광지별 특별 프로그램 운영 등 다양한 유인책을 펼치고 있다, “방문의 해가 시작되고 관광객 증가가 눈에 띄게 늘어난 만큼 일년내내 관광객들이 찾을 수 있는 해남을 만드는데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