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1 (화)

  • 맑음속초4.9℃
  • 구름많음0.8℃
  • 구름많음철원1.0℃
  • 구름조금동두천2.7℃
  • 맑음파주1.0℃
  • 맑음대관령1.0℃
  • 구름조금백령도3.1℃
  • 맑음북강릉4.6℃
  • 맑음강릉6.9℃
  • 맑음동해5.0℃
  • 맑음서울3.4℃
  • 구름조금인천1.7℃
  • 맑음원주1.6℃
  • 흐림울릉도3.7℃
  • 구름조금수원2.0℃
  • 맑음영월2.4℃
  • 맑음충주1.8℃
  • 맑음서산3.6℃
  • 맑음울진5.3℃
  • 맑음청주2.7℃
  • 맑음대전4.5℃
  • 맑음추풍령4.0℃
  • 맑음안동3.1℃
  • 구름조금상주4.2℃
  • 맑음포항7.1℃
  • 맑음군산3.5℃
  • 맑음대구4.3℃
  • 맑음전주4.6℃
  • 맑음울산7.3℃
  • 맑음창원6.3℃
  • 맑음광주6.7℃
  • 맑음부산9.5℃
  • 맑음통영6.4℃
  • 맑음목포4.1℃
  • 맑음여수5.2℃
  • 맑음흑산도4.2℃
  • 맑음완도7.6℃
  • 맑음고창4.5℃
  • 맑음순천7.2℃
  • 맑음홍성(예)2.1℃
  • 맑음제주7.9℃
  • 맑음고산8.1℃
  • 맑음성산7.8℃
  • 맑음서귀포11.4℃
  • 맑음진주7.0℃
  • 맑음강화2.6℃
  • 맑음양평2.1℃
  • 맑음이천1.5℃
  • 맑음인제2.2℃
  • 맑음홍천2.7℃
  • 맑음태백3.6℃
  • 구름조금정선군2.6℃
  • 맑음제천0.8℃
  • 맑음보은3.2℃
  • 맑음천안2.8℃
  • 맑음보령4.9℃
  • 맑음부여4.3℃
  • 맑음금산4.0℃
  • 맑음부안4.8℃
  • 맑음임실5.5℃
  • 맑음정읍3.3℃
  • 맑음남원4.8℃
  • 맑음장수5.0℃
  • 맑음고창군4.3℃
  • 맑음영광군4.6℃
  • 맑음김해시8.5℃
  • 맑음순창군5.0℃
  • 맑음북창원5.8℃
  • 맑음양산시9.1℃
  • 맑음보성군6.3℃
  • 맑음강진군7.9℃
  • 맑음장흥7.7℃
  • 맑음해남8.0℃
  • 맑음고흥6.6℃
  • 맑음의령군6.4℃
  • 맑음함양군7.4℃
  • 맑음광양시6.7℃
  • 맑음진도군5.8℃
  • 맑음봉화3.2℃
  • 맑음영주2.6℃
  • 구름많음문경2.6℃
  • 맑음청송군4.1℃
  • 맑음영덕7.5℃
  • 맑음의성4.1℃
  • 맑음구미3.9℃
  • 맑음영천5.9℃
  • 맑음경주시6.0℃
  • 맑음거창6.8℃
  • 맑음합천6.1℃
  • 맑음밀양6.7℃
  • 맑음산청6.4℃
  • 맑음거제6.7℃
  • 맑음남해6.1℃
기상청 제공
2020 해남방문의 해 맞아 땅끝 해맞이 ‘인파 북적’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문화

2020 해남방문의 해 맞아 땅끝 해맞이 ‘인파 북적’

포맷변환_7693523235823235283untitled2.jpg

 

2020 해남방문의 해를 맞아 땅끝 해넘이·해맞이 축제에 인파가 대거 몰리면서 성공적인 첫 출발을 알렸다.

 

해남군은 1231일부터 11일까지 땅끝마을 일원에서 제24회 땅끝 해넘이·해맞이 축제를 개최했다. 특히 땅끝마을 외에도 올해는 오시아노 관광단지에서 해넘이 행사를, 두륜산 오소재에서 해맞이 행사를 동시에 갖는 등 해남 곳곳에서 해넘이 해맞이 행사가 이어져 15,000여명의 관광객이 몰리면서 성황을 이뤘다.

 

땅끝 해넘이·해맞이 축제는 31일 오후부터 한반도 최남단 땅끝마을에서 각종 공연과 함께 해넘이제, 소원달집 태우기, 새해맞이 카운트다운, 불꽃놀이 등이 다채롭게 펼쳐져 가는 해의 아쉬움을 달랬다.

 

특히 앞으로 일년간 땅끝마을의 랜드마크가 될‘2020 해남방문의 해전광판 점등식과 함께 희망불새가 축제장을 비상하는 이색적인 퍼포먼스가 펼쳐지며 방문의 해를 힘차게 알렸다.

 

해남의 서쪽 땅끝으로 불리는 화원 오시아노 관광단지에서도 해넘이 축제가 열렸다. 일몰이 아름다운 화원에서는 달집태우기와 해상불꽃쇼, 팝페라공연과 풍물놀이 등 다양한 공연과 행사가 이어져 관광객들의 호응을 받았다.

 

맑은 날씨속에 1일 열린 해맞이 행사도 땅끝마을과 두륜산 오소재 일원에서 주민과 관광객이 함께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새벽부터 해맞이를 위한 인파가 몰린 가운데 소원지를 매단 띠배 띄우기, 풍물 길놀이 등도 펼쳐져 새해 첫 태양을 맞는 축하의 자리를 가졌다.

 

명현관 군수는 해맞이 메시지를 통해 한반도의 시작, 땅끝해남에서 좋은 기운을 가득 담아가시길 바란다“2020 해남방문의 해를 성공적으로 추진해 해남관광이 새롭게 도약하는 원년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